리뷰어 김c

안녕하세요.

리뷰어 김c입니다.

어제 집에서 인터넷으로 서핑을 하다가 며칠 전에 올린 밤부 태블릿을 계속 사용하겠다고 글을

올렸었지요.

 

https://kimsubs.com/472

 

밤부를 계속 사용하기로 했어요.

안녕하세요. 리뷰어 김c입니다. 여러분들은 웹툰이나 그래픽 쪽에 관련 있으시면 와콤이라는 브랜드를 다들 아시죠? 저는 밤부라는 펜타블렛을 예전에 구매를 해서 지금까지 가지고 있다가 쓰다가 안 쓰다가 반복..

kimsubs.com

그러나 어제 자정이 다 갈때쯤 급 지름신이 오셨습니다. ㅠㅠ

그래서 사이즈는 작은건 아니고 중형으로 CTL-672를 질렀습니다. 본체와 펜까지 10만 원이 안되고 여유

펜심과 보호필름까지 장바구니에 담으니까 10만원이 조금 넘었습니다.

그래서 혹해서 지나고 보니 결제를 했더라구요.. 크크..

 

 

이녀석을 질렀으며 판매처에서 배송을 했다고 합니다.

내일이나 수요일쯤이면 도착할 거 같은데 그때 오면 다시 언박싱 포스팅을 작성하도록 하겠습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잠깐! 비밀로 남겨야 할 만한 내용인가요? 그렇다면 차라리 이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1. Favicon of https://roan-junga.tistory.com BlogIcon 로안씨 2020.03.17 16:27 신고

    요즘에 일러 작업해야하는데 ㅎㅎ
    패드 생각하고 있었지만요~
    감사합니다~
    추후에 고민해봐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