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어 김c

 

안녕하세요. 오늘은 자동차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제 차는 년식이 좀 오래된 차인대요. 아직은 멀쩡하게 잘 굴러가서 기변 마음은 가지지 않지만

그래도 기변 뻠뿌는 가끔씩 옵니다. 그래도 사람이나 기계나 오래되었다고 버려두지 말고 아플

때까지 최대한 관리를 잘 해주면 그만큼 더 아프지도 않고 잘 버텨줍니다.

 

 

그래서 이번에 엔진오일 교체할때가 되어서 교체를 했는데 요즘은 합성유 엔진오일을 넣어주면

서 엔진오일에 첨가제를 넣어주는 곳이 있습니다. 그러나 이번에 넣을때 이 저녀석을 넣어보았는

데요. 엔진안에 넣는거라 이게 엔진오일과 섞이면 어떻게 역할을 하는지 모르지만 그래도 엔진에

좋다고 하니 가끔씩 이런것을 넣어 주곤 합니다.

연료 첨가제는 연료는 주기적으로 엔진오일보다는 주입시기 빨리 오니 넣어 주는데 엔진오일은

몇달만에 한번씩이나 아니면 정해진 km 수 만큼 넣는데 저의 기준으로는 개월수를 기준으로 넣고

있는데 이번달 5월달이 거진 7개월정도 되었고 곧 여름이라 교제체를 했습니다.

자동차 연료첨가제나 엔진코팅제는 시중에 무수히 많은데 이것도 좋다고 하니 어디가 이론적으로

좋은지 설명드리겠습니다. 그래도 최악의 경우 엔진을 뜯어서 보링작업하는거 보다는 좋다고 믿고

있습니다.

 

 

 

그래핀(Graphene) : 꿈의 나노물질그래핀(탄소 원자들로 이루어진 얇은 막) 이라고 하는데요.

탄소원자로 만들어진 원자크기만큼의 벌집 형태의 구조를 가지 소재로 연필재료인 흑연을 연료로 하여 만들기

때문에 명칭도 그래핀이라 부른다고 합니다. 여러가지 성능이 있는데 기계적 강도도 강철보다 200배 이상 강하

지만 신축성이 졸아 늘리거나 접어도 전기전도성을 잃지 않는 특성이 있다고 합니다.

 

지레이는 자동차, 오토바이, 배, 농업/공업용 기계등의 엔진류에 어디든 사용이 가능합니다.

엔진오일과 연료첨가제와 헷갈리는 분들이 많은데 이 엔진첨가제는 꼭 엔진오일 주입구에 넣어야 합니다.

 

다른 여타 엔진오일과 같이 기본적인 기능으로는 움직이는 부품사이의 마찰을 줄여 윤활성을 향상시켜서

엔진의 마찰면 복원과 엔진을 보호해주는 기능을 합니다.

 

 

 

이 아인스타 지-레이는 ALL-IN-ONE 타입으로 모든 유형의 엔진에 사용이 가능하고 휘발유, 디젤, CNG 다

가능하고 4~10리터의 오일용량에 30ml 파우치인 이 제품을 1개 넣어주면 된다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제품은 갤포스처럼 비닐류로 1개 들어 있는데 절대로 먹으시면 안되는건 아시죠? 

주입을 하고 주행을 하면 바로 지레이의 성능을 경험할 수 있다고 하는데 이건 엔진만이 알기에 운전을하는

차주는 기분상 잠깐 느낄수 있을까요? ^^

 

그래도 엔진오일 교체 할때마다 이런것을 넣어주는게 안넣어 주는거 보다는 좋겠지요 ^^

그리고 엔진오일 하단부의 엔진오일 볼트가 자석기능이 하시는건 알고 계시나요?

엔진 실린더가 피스톤 운전을 하면서 엔진 실린더의 헤드벽면을 긁을수가 있는데 이때 발생되는 가루들이

피스톤을 타고 아래로 흘러서 엔진오일통에 오면 이 엔진오일캡볼트에 붙어서 다시 엔진실린터 벽에 들어

가서 스크래치를 막아주는 역할을 하고 있지요.

 

엔진오일교체 할때 자세히 보시면 정비사들이 볼트를 한번씩 닦는것을 볼 수 있을실건데, 기존의 가루들을

닦는 행동입니다.

 

아~ 다음에는 미션오일도 교체해야 하는데 ㅠㅠ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잠깐! 비밀로 남겨야 할 만한 내용인가요? 그렇다면 차라리 이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1. Favicon of https://mingsugar.tistory.com BlogIcon MingSugar 2020.05.14 10:24 신고

    좋은아침이에요~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2. Favicon of https://budapeststory.tistory.com BlogIcon 늘푸른olivia 2020.05.14 20:54 신고

    리뷰 잘 읽고 갑니다.